2017년에 시작된 서울기반 로컬 브랜드로서 Namerclothing은 시대 속에서 사물의 쓰임새, 품질, 의미에 대해 고민했던 모든 이들에게 집중합니다. 그들의 진성성과 노력이 깃든 문화를 지향하고, 그 속에서 '필요'에 의해 만들어진 의복을 재조명합니다. 그에 대한 Namerclothing의 재해석을 통해 '필요'를 넘어서 특정시대에 종속되지 않는 가치를 만들고자 합니다.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디테일과 완성된 퀄리티의 Namerclothing을 만나보시길 바랍니다.

카카오톡
floating-button-img